하동군, 황칠나무 육성 업무협약 체결
하동군, 황칠나무 육성 업무협약 체결
  • 박영철 기자
  • 승인 2021.12.07 09:33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사진=하동군
사진=하동군

[하동=박영철 기자] 하동군이 임산물 가공산업 활성화를 위해 농업회사법인 휴림황칠(주)(대표 조창수)과 손을 잡았다.

하동군은 지난 6일 군수 집무실에서 윤상기 군수와 조창수 대표가 황칠나무의 지역특화산업 육성 및 가공산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.

이번 협약에는 △하동 황칠나무 연구 및 가공산업화 추진 △가공산업에 필요한 안정적인 원재료 공급을 위한 황칠나무 육성 △황칠나무 육성 및 가공산업에 필요한 행정적인 지원 등의 내용이 담겼다.

군은 2022년 지역특화조림으로 북천면 일원에 5㏊의 황칠나무를 심어 황칠나무를 육성하고 황칠나무 연구에 대한 원재료 공급 및 육성에 박차를 가하기로 했다.

농업회사법인 휴림황칠(주)은 한국에서만 유일하게 자생하는 ‘인삼나무’라 불리는 황칠나무를 소재로 한 바이오 사업으로 전립선비대증, 통풍, 혈행 개선을 전문적으로 연구·개발하고 있다.

휴림황칠(주)은 코스메틱사업으로 트러블, 여드름, 아토피와 발모까지 전문적으로 연구·개발하는 황칠전문 벤처기업이다.